Pages Menu
Categories Menu

Posted on 6월 21, 2020 in 설교말씀, 주일설교

20200614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1) “나는 화평이다”

20200614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1) “나는 화평이다”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 (A Song of Ascents) 본문: 시편 Ps. 120 – 134 선지자 엘리야 시절에 삼년 육개월 동안 땅에 비가 오지 않았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얼마나 답답했을까요. 지난 3개월 동안 현장에서 예배가 드려지지 못했습니다. 정말 답답하고 안타까운 시간이었습니다. 드디어 하나님께서 하늘의 문을 열어 주셨습니다. 하나님이 하늘을 열고 비를 주실 때는 꼭 열매를 맺으라는 당부가 있습니다. 적용한다면 이제 다시 현장에서 예배드릴 수 있도록 주어진 이 기회, 우리의 예배는 이전과는 달라져야 할 줄 믿습니다. 예배 가운데 주시는 은혜를 헛되이 받지 말고 삶 속에서 삼십배 육십배 백배의 열매를 맺어야 할 줄 믿습니다. 주의 성전에 오르는 기쁨과 감격이 새로운 오늘입니다. 시편에는 “성전에 오르는 노래”가 여러 편이 있습니다. 특별히 시편 120편부터 134편까지는 성전에 오르는 노래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은 일년에 세번, 절기 때마다 제물이 될 양과 소를 끌고 곡식을 이고 지고 성전에 올라갑니다. 앞으로 15주간에 걸쳐 이들의 감격을 가지고 성전에 오르는 노래를 묵상하며 은혜 받기를 원합니다. 성전에 오른다는 것은 결국 하나님 보좌 앞에 나아간다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누가 하늘나라의 지성소에 올라갈 것인가? 1. 환난 중에 부르짖어 기도하는 자 One who cries out in distress 시편...

Read More

Posted on 6월 21, 2020 in 설교말씀, 주일설교

20200621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2)-하나님은 누구신가?

20200621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2)-하나님은 누구신가?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2) (A Song of Ascents) “하나님은 누구이신가?” (Who is the Lord?) 본문: 시편 Ps. 121:1-8 성전에 오르면서 “하나님은 누구이신가?” 하나님을 생각하면서 올라야 합니다. 예배는 하나님과의 만남이 중요합니다. 하나님을 마음 다해 뜻 다해 목숨 다해 사랑한다면 사랑하는 사람을 만날 때의 그 기대감과 설레임처럼 하나님을 향한 기대감과 설레임으로 성전에 올라야 합니다. 하나님을 알지도 못한다면 어찌 사랑할 수 있겠습니까? 시간이 지나면서 매너리즘에 빠지게 되기 쉽습니다. 하나님은 누구이신가. 우리는 계속해서 하나님을 알아가야 합니다. 성령께서 지혜와 계시의 영을 부어주사 하나님을 깊이 알아가게 되기를 바랍니다. 오늘 본문 말씀을 통해 깨닫는 것은 하나님은 창조자-구원자 이시라는 사실입니다. 1. 하나님은 나를 도와주신다 God helps me 구원이 도움으로 나타난다는 것입니다. 시편 121:1-2 내가 산을 향하여 눈을 들리라 나의 도움이 어디서 올까 나의 도움은 천지를 지으신 여호와에게서로다 사람들은 산이나 하늘이나 땅을 신령한 것으로 여기고 숭배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나 그 산과 하늘과 땅을 만드신 창조자는 바로 하나님이십니다. 하나님이 나를 도우십니다. 산과 하늘과 땅을 만드신 하나님이 나를 도우십니다. 시편 124:8 우리의 도움은 천지를 지으신 여호와의 이름에 있도다 천지를 지으신 하나님이 나를 도와 주십니다. 믿으십시오. 하나님의 도우심을 뿌리치지 않게 되기를 바랍니다....

Read More
Do NOT follow this link or you will be banned from the site!